asianbeat 후쿠오카현이 소개하는 일본・아시아 팝컬쳐 사이트

  • facebook
  • twitter

어떤 심야 애니메이션 사정~편집부 eye`s 이번의 주목 애니메이션

tokusyu_banner_ko.jpg
일본에서는 7월에 신시즌이 개시되어, 다양한 장르의 심야 애니메이션이 등장하고 있습니다. 이번의 주목 애니메이션은 8/20에 영화화되는 애니메이션이나 화제의 라이트노벨 원작의 애니메이션 등 주목작이 갖추어져 있습니다. 거기서, 아시안비트에서는 이번 여름 주목해야 할 신작 애니메이션의 스토리와 볼 거리를 소개합니다.

토끼드롭스(うさぎドロップ)

usagi.jpg
스토리
30세의 독신남 다이키치(ダイキチ)는 할아버지의 장례식에서 실은 할아버지의 숨겨둔 아이로서 6살의 여자아이 린(りん)과 만난다. 친척들이 린(りん)을 거두는 이야기를 하는 척 하면서 서로 책임을 미루는 중, 참아 볼 수 없던 다이키치(ダイキチ)는 기세 넘치게 린(りん)을 거두어 들일 것을 선언해 버린다. 두명의 들쭉날쭉・이인삼각(二人三脚) ・공동생활이 시작된다.

편집부eye's
~린(りん)의 사랑스러움에 두근두근! ~

영화화도 결정 된 소녀만화 원작의 가족사랑계 애니메이션이며 애니메이션 전문방송 시간대「노이타미나(ノイタミナ)」에서 방송 된 적도 있어 방송개시 전부터 주목의 작품입니다. 부드러운 화풍과 감동적인 스토리 전개인 것 부터 심야 애니메이션을 좋아하는 층과 평소 애니메이션을 보는 것이 적은 층, 양쪽 모두로부터 팬이 획득 될 것 같은 작품입니다.
어린나이 지만 기특한 린(りん)의 사랑스러움에 두근두근! 거림이 올 것임에 틀림없습니다.

(C)2011우니타 유미(宇仁田ゆみ)/ 쇼덴샤(祥伝社)/애니메이션「토끼드롭스(うさぎドロップ) 」 제작위원회

하나님의 메모장(神様のメモ帳)

kamimemo.jpg
스토리
환각제, 원조교제, 돈세탁, 검은사회의 암약・・・뒷 거리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사건을 인터넷 등의 정보를 사용해, 방에 앉은 채로 사건을 해결하는 자칭「백수 탐정」의 미소녀, 아리스(アリス)와 조수가 된 고등학생, 후지시마 나루미(藤島鳴海)를 중심으로 그린다. 보통의 사람들에게는 아무렇지도 않은 일이지만 사건에 휩싸인 당사자에게는 둘도 없는 사건을 둘러싼 따뜻한 이야기.
편집부eye's
~매력 넘치는 완성도 높은 시나리오~

주인공인 여자아이는 굉장히 사랑스럽습니다만, 심야 애니메이션 다운 깊은 화제도 접하고 있는 부분도 있어, 볼만한 가치가 있는 작품입니다. 애니메이션 제1화는 원작자의 신작 원안에 의한 오리지날 에피소드 60분 스페셜이 방송 되었습니다만, 개시 5분에 그 세계관에 빨려 들어, 정신이 들면 눈 깜작할 사이에 60분 지나가 버리고 맙니다. 확실히 성인이 보고 재미있다고 생각할 작품입니다.

(C)스기이 히카리(杉井 光)/ 아스키 미디어 워크스(アスキー・メディアワークス)/ 『하나님의 메모장(神様のメモ帳)』제작위원회

THE IDOLM@STER

imas.jpg
스토리
시내 어떤 장소에 있는, 연예사무소『765프로덕션(765プロダクション)』에서는 톱 아이돌을 목표로 하는 신출내기 아이돌 12명과 신입 프로듀서 1명이 꿈을 향해 매일 레슨이나 착실한 영업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그런 765프로에 밀착취재 카메라가 들어가게 되었다. 카메라는 빛나는 아이돌들의 모습을 촬영할 예정! 이였지만 개성 강한 그녀들의 취재는 간단하지 않았다…!?
편집부eye's
~니코니코 동화(ニコニコ動画)에서 인기의 그 게임이 애니메이션으로!~

원작은 대인기의 아이돌 육성 게임이며, 히트 계기는 니코니코 동화(ニコニコ動画)에 업 된 MAD 무비 였습니다. 히로인의 아이돌은 총원 12명! 많은 아이돌들 중에서 마음에 드는 한명을 찾아, 그 아이의 성장을 지켜볼 수 있는 작품입니다. 작품중에 등장하는 아이돌들의 노래에도 주목.

(C)NBGI/PROJECT iM@S

유루유리(ゆるゆり)

yuruyuri.jpg
스토리
구・다도부의 방을 불법 점거해 마음대로「오락부」의 활동(이라고 해도 특별히 명확한 활동내용은 없음)을 계속 하는 4명. 그것을 보고 계속 참견하는「학생회」.사랑이 넘쳐 내일부터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는 것을 보증하는 감칠맛 나는 스토리.

편집부eye's
~1번 들으면 귀에서 떠나지 않는 OP~

심야 애니메이션에서는 정평이 되고 있는 여중.고생의 일상을 그린 감칠맛 나는 계(系)면서 개그 요소도 강해, 어깨의 힘을 빼고 볼 수 있는 작품입니다. 그리고, 악이 강한 캐릭터들 중에 존재감 없는 주인공이라는 설정도 정말 재미있는 설정입니다. OP와 ED는 주요 캐릭터의 성우 4명이 노래 하고 있고, 특히 OP는 같은 악절이 반복되는 부분이 한번 들으면 귀에서 떠나지 않게 되기 때문에 꼭 한번 들어보세요.

(C)나모리(なもり)/ 이치진샤・나나모리중☆오락부(一迅社・七森中ごらく部)

WHAT’S NEW

EDITORS' PICKS

  • 아오키 미사코의
  • Interview Now
  • f4dd4b016d540e__1399447386_114.153.28.158.jpg
  • FUKUOKA CAFE TRIP

PRESENTS

진행 중인 경품 이벤트
  • ◆「스나모리 타케테루(砂守岳央)씨의 사인이 들어간CD」를 1명에게 선물로 드립니다.
  • 砂守岳央
  • ◆【선물 포함!】아시안비트 독자 앙케이트에 협력 부탁드립니다.
  • 선물
  • ◆「코우지나 히로시(神志那 弘志)씨의 싸인이 들어간 색종이」(1명)과「스튜디오 라이브발행 40주년기념책&기념파일」(1명)을 총 2명에게 선물로 드립니다!
  • 코우지나 히로시神志那 弘志
  • ◆"이시카와 치아키(石川智晶)씨의 사인 포함 소책자"를 1분께 선물해 드립니다!
  • 이시카와 치아키(石川智晶)

INFORMATION